[PICK] 김사월X김해원의 유럽 공연기 1탄

>

 ARTIST  ‘누군가는 도시적이라 말하고, 누군가는 섹시하다고 말하는’ 김사월X김해원

>

김사월X김해원은 침착하지만 애상적인 정서를 담아내는 여성적인 연주에, 어둡고 서늘하며 이미 인생을 다 알아버린듯한 목소리를 얹어 노래하는 ‘김사월’과 빼어난 작,편곡자의 재능을 바탕으로, 그걸 공명할 수 있게 하는 평온함이나 불안함, 상실감 같은 다양한 감정을 표현해내는 품이 넓은 음악가 ‘김해원’의 만남으로 결성된 팀입니다.지난 2014년, 관능과 슬픔이 함께 묻어나는 첫 데뷔 앨범 [비밀]을 발표한 이래 2015년 제12회 한국대중음악상 최우수 포크 음반상, 2015년 제12회 한국대중음악상 올해의 신인상을 수상하며 평단과 대중 모두를 사로잡았음을 증명했죠. 각자 활동해오던 이들이 만나 더 큰 시너지를 만들어 낸 셈입니다.

이들은 최근 유럽 페스티벌에 초대되며 첫 해외 공연을 무사히 마쳤음을 알려왔는데요. ‘누군가는 도시적이라 말하고, 누군가는 섹시하다고 말하는’ 김사월X김해원이 포크라노스로 직접 전해온 유럽 공연기를 만나보세요. 

PICK  김사월X김해원의 유럽 공연기 – 1탄 <첫 해외 공연의 설레임을 안고 : 스페인 MMVV>

안뇽하세용. 김사월X김해원 입니다.최근 저희는 스페인에서 열리는 Mercat de Musica Viva de Vic에 공연 팀으로 초청되는 기쁜 일이 있었습니다!

>

➡️www.mmvv.cat/en/artista&id=669

MMVV (Mercat de Musica Viva de Vic)는 1989년을 첫 회로 시작하여 매년 9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인접한 도시 Vic 전역에서 펼쳐지는 라이브 음악 마켓입니다. 우리나라 밴드로는 2012년 ‘정가악회’ 이후로 정말 오랜만에 초청된 경우라고 합니다.프로그래머와 밴드, 문화 관계자와 음악가, 음악 사업과 대중 사이의 활발한 정보 교환을 꾀하고 스페인과 유럽을 아우르는 높은 수준의 쇼케이스가 펼쳐지는 이곳에서 저희는 공연을 하게 되었어요.이번 기회는 김X김의 첫 해외 공연이기도 한데요, 투어를 준비하며 스페인의 휴양지 테네리페, 벨기에 브루셀에서의 공연이 1회 씩 추가로 예정되었고, 이렇게 저희의 유럽 투어가 시작되었습니다.

<김사월X김해원의 유럽 공연 스케줄> 

그 첫 번째 공연, MMVV에 설레는 마음을 안고 스페인으로 향했답니다. 바르셀로나와 인접한 도시 Vic에 도착한 후부터의 여정을 여러분과 공유할까 해요. 기대해주세요^^

우선 아침 일찍 숙소에서 출발해서 공연장으로 이동하고 있는 김x김의 모습입니다. 오늘 낮에는 MMVV 공연 리허설을 하고, 저녁에는 본 공연이 있습니다. 저희는 리허설 시간에 맞춰서 잘 도착했어요!

>

대기실 앞에는 작은 탁자가 있어서 자유롭게 휴식을 취할 수 있었습니다.

>

리허설을 하기위해 공연장에 일찍 도착했는데 날씨가 정말 좋아서 주변을 산책하기도 했어요.

>

오랜만의 산책을 즐기는 모습입니다. (김사월)

>

해원씨도 모처럼의 산책을 즐기고 있네요

>

저희가 스페인에서 공연한 도시 VIC은 아주 오래된 건축물과 자연환경이 어우러진 느낌이 있는 도시였습니다.점심을 먹기 위해 방문한 카페테리아에서 유럽 및 각국에서 온 델리케이트, MMVV 스태프들과 인사를 나눌 수 있었습니다. 특히 일본 후지락 페스티벌 Artistic Director인 Jason Mayall 씨는 <재즈 인 서울> 쇼케이스 이후에 처음으로 다시 만나게 되었는데요, 저희의 공연을 꼭 보러 오겠다고 약속했어요!

그 외에도 여러 반가운 만남들과 함께 저희의 스페인에서의 첫 공연 리허설이 시작되었습니다. 해원씨가 직접 편집한 영상으로 리허설 당시의 분위기를 전해드릴게요.

>

대기실로 돌아왔군요! 리허설을 끝내고 긴장하고 있는 김X김입니다. 평소 볼 수 없었던 재미있는 모습이네요

날이 저물고 드디어 김사월X김해원의 유럽에서 첫 번째 공연이 시작되었습니다공연을 기대하는 많은 관객분들이 모이기 시작했는데요,집중해주시는 관객분들 덕분에 더 열심히 공연할 수 있었답니다.함께 공연의 분위기를 느껴볼까요?

>

>

>

>

>

>

무대 효과가 정말 멋지네요!

김사월X김해원은 이날 지옥으로 가버려, 석양 등의 곡을 연주하며 한 시간을 채운 공연을 했습니다.공연을 마치고는 MMVV의 아트디렉터 Marc Lloret 씨를 만나기도 했습니다. 김X김을 이 공연에 초청해준 분 입니다. 저희가 한국에서 가져간 선물인 부채를 받고 매우 기뻐했습니다. 작별 인사를 나누며 다음의 공연을 기약했습니다.

>

김X김의 첫 해외 공연을 마쳤습니다. 각자의 소감을 들어볼까요~?

사월 : 첫 해외  공연이라 많이 긴장도 하고 또 들뜨기도 했어요. 집중해주신 관객 분들 덕분에 더 열심히 노래할 수 있었습니다. 아주 오랫동안 박수를 쳐주시던 관객 분들이 기억에 남아요.  많은 분들과의 처음을 맺어서 기분이 좋고, 다시 이 곳에서 공연을 하게 되면 기쁠 거라 생각 들었습니다^^해원 : 스페인에 도착해서 리허설과 공연을 하기까지 한국과 다르게 의사 소통에 대한 부담이 많았던 것 같아요.그래서 리허설을 끝내기만 했는데도 엔지니어와 스태프 분들과의 대화로 인해 머리를 많이 쓴 기분이 들었습니다.하지만 막상 무대에 오르자 우리를 보고 계신 관객 분들은 언어와 관계 없이 우리의 음악에 온건히 집중해주셨고, 그건 놀라운 경험이었어요. 저는 우리와 우리의 노래를 어떻게 소개해야 할지 고민이 많았었는데 그건 기우였던거죠.해외 무대에서의 호흡, 셋 리스트 구성 등 배울 점이 많은 공연이었습니다.

사진, 영상 촬영 : 김비오영상 편집 : 김해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