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2020년 봐봐요

Hi. BMW 공식 딜러 독일 모터스 BLOG입니다.

>

희망찬 2020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독일 모터스 포스트를 찾아주신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자동차, 특히 BMW를 사랑해 주신 여러분을 위해, 발매 예정의 BMW에 관한 정보를 준비했습니다. 우리를 찾아올 새로운 BMW를 기다리는 설렘으로 2020년을 힘차게 출발해 보세요.

>

새로운 전륜 굴리기 플랫폼을 적용하여 효율성을 높인 새로운 1시리즈, ‘THE1’이 2020년 BMW의 첫 번째 신차가 될 예정입니다. 이미 인천 영종도에 있는 BMW 드라이빙 센터에서 M135i 모델이 전시 중이라고 합니다.

>

THE1은 새로운 플랫폼뿐 아니라 엔진 아키텍처 개선, 최첨단 BMW 주행 편의 및 안전기술이 대거 탑재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전체 크기는 이전 세대에 비해 길이가 소폭 짧아지고 폭은 3~4mm 정도 늘어 한층 민첩한 주행 감각을 보일 것으로 보입니다.

>

앞바퀴 굴리기 플랫폼 적용으로 실내공간 활용도가 한층 높아졌다. 뒷좌석 무릎 공간은 33mm 더 여유가 생겼고 적재함 용량은 종전보다 20L 늘어난 480L로 최대 1,200L까지 확장됐다. 엔진은 I4 2.0L 디젤을 주력모델로, M 퍼포먼스 모델인 M135ix Drive 모델도 함께 출시될 예정입니다.

>

며칠 전 BMW THE X6와 함께 BMW 중 가장 ‘힙’한 THE 8의 고성능 모델 M8이 2020년에 출시된다고 합니다. M8은 현재 글로벌 중심으로 쿠페, 그란쿠페, 컨버터블이 모두 출시되었는데 한국에서는 THE 8 출시와 함께 M8쿠페와 M8쿠페 컴패티션이 동시에 출시되었다고 합니다.

>

2020년에는 M8쿠페에 이은 M8그랑쿠페를 선보일 예정입니다. 2도어 쿠페보다 실용성 면에서 유리한 4도어 쿠페형 세단 그란 쿠페는 더 많은 분들께 사랑받지 않을까 예상됩니다. M8 그란쿠페는 V8 4.4L 트윈터보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결합되어 최고출력 600마력을 내고 주행상황에 따라 구동방식을 설정할 수 있는 MxDrive가 적용됩니다.

>

하반기에 새로 합류한 BMW 그란쿠페의 막내 THE2 그란쿠페도 올해 출시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THE 1과 같은 전륜 굴리기 플랫폼을 기반으로 2열로 프레임리스 2도어를 추가하여 엔터테이너 일과 실용성을 양립시킨 모델입니다.

>

THE 2 그란 쿠페는 앞서 출시된 BMW의 쿠페 시리즈인 THE 8과 THE X6와 디자인 언어를 공유합니다. THE 1과 다른 날렵한 전면 마스크와 길게 뽑은 L자형 테일램프, 볼륨감을 극대화한 트렁크 도어 디자인 등을 통해 알 수 있습니다.

>

BMW X 레인지의 튼튼한 웨이스트 라인이네요, THE X5와 쿠페형 THE X6의 고성능 모델 M 라인업이 2020년에 출시될 예정입니다. 고성능 SUV라는 새로운 세그먼트를 시작한 모델답게 보다 강력한 성능과 완성된 디자인, BMW의 첨단 주행 안전 및 편의 기능이 대폭 적용될 예정입니다.

>

THE X5M과 THE X6M은 V8 4.4L 트윈터보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하여 최고출력 600마력, 최대토크 76.5kg·m의 성능을 발휘합니다. 컴파티션 모델의 경우 이보다 높은 625마력을 발휘하여 M5부터 적용되는 MxDrive가 적용되었습니다.

>

2019년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일반에 공개된 THE X3의 PHEV 모델이 드디어 국내에 출시된다고 한다. THE X3 PHEV 모델은 2020년 1분기에 글로벌 출시가 예정돼 있지만 대한민국에서도 인기가 높은 모델인 만큼 글로벌 출시 시기와 큰 차이를 두지 않고 빠르게 출시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고 한다.

>

THE X3 PHEV는 THE X3 사상 최초의 친환경 모델인 만큼 기대가 큽니다. THE X3 xDrive 30e 트림 출시가 예상되며, I4 2.0L 엔진과 전기 모터가 결합되어 출력은 292마력, 최대 토크는 42.0kg·m을 냅니다. PHEV 모델인 만큼 전기배터리만으로 약 30km 정도를 주행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됩니다(글로벌 기준).

>

BMW는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친환경차 라인업인 PHEV 강화 의지를 보였다고 합니다. BMW코리아도 글로벌 기조에 따라 다양한 PHEV 모델을 선보일 예정입니다. 작년, “THE 7″과”THE 5″의 PHEV 모델을 발표한 것에 반해, 금년은 스포츠 컴팩트 세단의 교과서인 “THEV3″의 “PHEV, 330e”를 발매합니다.

>

330e는 I42.0L 터보엔진과 전기모터를 결합해 시스템 출력 252마력, 최대토크 42.8kg·m를 내고 12kWh의 배터리로 엔진 구동 없이 약 66km(글로벌 기준)를 주행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엑스트라 부스트라는 기능을 최초로 적용하여 약 10초간 40마력의 출력을 순간적으로 끌어낼 수 있는 역동성을 나타냅니다.

>

2020년은 X5의 라인 업의 완성을 해로 기억될 것 같다고 한다. 상반기 고성능 M모델에 이어 하반기에는 친환경 모델인 THE X5x Drive45e가 출시될 예정이기 때문이라는 것. 신형은 전 세대의 I42.0L 엔진 대신 I63.0L 엔진을 장착했지만 시스템 출력 394마력, 최대 토크 61.2kgm를 발휘해 엔진 구동 없이 최대 86km를(유럽 기준) 주행할 수 있다는 것이다.

>

2020년 BMW의 가장 주목해야 할 모델은 바로! E세그먼트 스포츠 비즈니스 세단을 대표하는 모델, 가장 지적인 다이나믹, BMW THE 5LCI입니다. 그리고 놀랍게도 THE 5LCI는 올해 5월 말에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며, 부산국제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될 예정입니다.

>

자국 브랜드도 아닌 독일 프리미엄 브랜드의 가장 핵심이자 볼륨 모델이라 할 수 있는 E세그먼트 세단의 월드 프리미어 무대가 한국이라는 사실이 유별나 자랑스럽지 않으십니까. THE 5LCI 월드 프리미어 이벤트를 대한민국에서 진행한다는 사실은 우리 시장이 이렇게 중요해졌음을 입증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

아직 THE 5LCI의 자세한 소식은 알려지지 않았지만 유출된 사진으로 볼 때 신형 THE3와 비슷한 분위기의 앞범퍼와 볼륨감 넘치는 뒷모습의 디자인을 가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프론트 램프의 디자인도 좀 더 샤프해지며, 키드니 그릴은 럭셔리 클래스와 달리 극적인 확장은 없을 것 같습니다. THE 5LCI는 5월에 제공하고 하반기 출시가 예정되어 있다고 합니다.

>

2020년 BMW의 기대되는 신차는, 드디어 F에서 G계열 보디로 풀 체인지 되는 THE 4(G22)입니다.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노출된 ‘콘셉트 4’ 콘셉트카로 대략적인 디자인을 추측해 볼 수 있었습니다. 특히 극적으로 크기를 키운 키드니 그릴이 압도적인 존재감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

현재, 풀 체인지 THE4는 위장막으로 전신을 감싼 몸, 세계 각지에서 테스트 드라이브를 실시하고 있다고 합니다. 올 하반기쯤 글로벌 전송을 해서 내년쯤 공식 발매할 예정인데 대한민국에도 하반기쯤 전달되지 않을까 예상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