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키드, 데뷔 첫 해외 공 좋네요

>

그룹 뉴 키드(New kidd)가 카자흐스탄에서 케이팝 한류 팬을 만난다. 뉴 키즈는 올해 8일 주 카자흐스탄 한국 문화원이 주최하는 ‘2019창원 팝 페스티벌이었다 누르술탄(K-POP FESTIVAL IN NURSULTAN)’축하 무대에 오른다. 이날 뉴키드는 카자흐스탄 수도 누르술탄에 위치한 엑스포 노마드홀에서 열리는 공연으로 한류 문화를 알리는 K_POP 아티스트 자격으로 초청받아 K-POP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카자흐스탄 팬들과 처음 만나는 만큼 특별한 이벤트도 예정돼 있어 현지 언론과 팬들의 관심이 높다.1~2일 전 뉴 키드는 라틴 컨셉 데뷔 앨범을 발매, 해외에서 폭발적 반응을 얻고 차세대 한류 달러로 떠오르고 있다. 뉴키드는 데뷔 후 첫 해외 공연인 만큼 설레임과 기대가 크다. 케이팝을 홍보하기 위해 한국 대표로 참석하는 만큼 완벽한 무대를 펼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뉴키드는 데뷔 앨범 NEW KIDD의 타이틀곡 투에레스(Tueres)를 낸 뒤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이 전 지난 2017년부터 프리 데뷔 시스템을 통해서 실력을 쌓아 왔다. 데뷔 앨범 발매와 동시에 국내외 많은 팬의 관심을 모았던 실력파 보이그룹에서 향후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뉴 키즈는 올해 7일 늦은 아침 인천 공항을 통해서 카자흐스탄으로 출국할 예정이다. 파이낸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