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개연애 유명엔터테이너 커플의 극 사실주의 일 ~~

>

이미지 오리지널을 보는 연애 리얼리티의 원조 미식가 MBC가, 전달 연애중의 연예인 커플의 극사실주의 리얼 연애 버라이어티 “부럽다면 진다”를 발매합니다. 커플들의 리얼한 일상을 통해 요즘 시대의 연애와 애정을 담고 싶다는 포부를 밝힌 가운데 어떤 연예인 커플이 등장할지 벌써부터 호기심을 자극합니다.MBC 부러우면 진다(약칭 부럽다/기획:박정규 연출:허한)는 실제 연예인 커플의 생생한 러브스토리와 일상을 그리고 연애와 사랑, 결혼에 대한 생각과 과정을 그립니다. 부럽다면 지는 거다라는 위트 넘치는 프로그램 이름처럼 시청자의 연애, 결혼 세포를 제대로 자극할 예정입니다.기존 연애 예능 프로그램은 주로 매칭에 초점을 맞추거나 결혼 후 자신들의 일상을 전달하는 연예인 커플이 있지만 결혼하지 않은 실제 연예인 커플이 출연한다는 점에서 파격적인 콘셉트입니다. 말 그대로 ‘리얼연애연예의 조폭왕’을 예약한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부럽다면 진다”는 3월 초순에 첫 방송 예정으로, 현재 라인 업을 짜서 일부 출연자가 촬영 진행중입니다. 실제로 전달연애 중인 연예인 커플이 주인공이라는 점에서 어떤 커플이 등장할지가 가장 관심사다.이들 중에는 아이돌 출신으로 전송연애 후 더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는 커플뿐만 아니라 방송에 한 번도 자신의 비연예인 애인을 전하지 않은 엔터테이너 커플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또 전달 연인 선언 이후 한 번도 함께 투샷을 보여주지 않았던 커플이 부러우면 진다를 통해 함께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한편 봄바람과 함께 시청자의 연애, 결혼세포를 자극하는 부럽네는 3월 MBC에서 첫 방영됩니다.사진 노출=부럽다면 지는 거다(부럽다). popnews@heraldcorp.com [헤럴드POP=박소연 기자] 2020.02.10.- Copyrights | 헤럴드 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