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그룹 대박이네

>

안녕하세요! 지식재산보호원입니다! 여러분의 학창시절 가장 인기가 많았던 아이돌은 누구였나요?1990년대 말~2000년대 초 가장 인기를 모은 아이돌은 H.O.T, 젝스키스, S.E.S, 핑클, 신화 등이 있습니다 이 중에서도 최고의 인기를 모은 H.O.T가 2001년 이후 처음으로 단독 콘서트를 열로 화제가 되었나요?

>

그런데 17년 만에 여는 콘서트를 앞두고 H.O.T.를 상표권의 논란에 휘말렸어요.

>

H.O.T 상표권을 소유한 김 씨는 SM 엔터테인먼트 재직 시절 H.O.T를 캐스팅해 키워낸 연예기획자이며, 공연 주최사인 솔트이노베이션과 상표권 사용에 대한 합의가 이뤄지지 않았다며, ‘지적재산권 침해에 대한 중지 요청 및 사용 승인 건 ‘이라는 제목의 내용 증명을 보냈다고 하는데,

>

이에 대해 주변에서는 “김모씨가 돈을 원해서 공연을 방해하는 것 아니냐”는 반응이 나왔습니다. “공연 수익금을 사회 환원하던가, 좋은 일을 위해 쓴다면 기꺼이 무료로 상표권을 사용할 수 있게 할 것이다.공연의 목적이 영리를 추구하는 것이라면 통상적인 수준에 맞춰주길 바라는 뜻이었다”며 “로열티에 대한 구체적인 수치를 제시한 적은 한 번도 없다”고 말했습니다.

>

공연 기획사의 솔트 이노베이션 등 H.O.T. 불쌍한 일단 10월 공연에서 법적으로는 문제가 없기 때문에 공연은 예정대로 진행되는 것이고, 로열티 부분과 관련해서는 협의 등을 통해서 문제를 풀겠다고 밝혔습니다.

>

H.O.T의 상표권을 둘러싼 논쟁처럼 아이돌의 상표권을 둘러싼 분쟁은 끊임없이 이어져 왔습니다. 지금까지 봐왔던 것처럼 기획사가 아이돌 그룹 이름에 대한 상표권을 소유하고 있기 때문인데 멤버들이 모여있는 해도 상표권자의 허락 없이는 이름을 마음대로 쓸 수 없고, 계약기간이 만료될 경우, 상표권(그룹명)이 문제가 생기기 시작한다고 합니다.

>

켤레기획사측과 상표권자간에 원만한 합의가 이루어져 팬들의 추억을 소환할 수 있는 성공적인 콘서트가 되었으면 합니다.

>

이번 일을 계기로 상표권에 대해 다시 생각해보고, 우리 모두 지재권을 보호하는 아름다운 문화를 만듭시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