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역 도곡한의원] 코로나1 이야…

쥐 지고 싶었던 코로나 19가 지역 감염이 나타나고 점점 더 심각하게 빠져들 조짐 이프니우프니다. 코로나 19의 경우 치사율은 높지 않을지도 모르지만 전파력이 생각보다 강한 것처럼 하프니 마을입니다. 확진자가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고 공포감도 극대화 되고 있습니다. ​ 정부에서는 향후 2-3주를 중대 고비로 마스크, 소독제 사용 위험 지역을 방문하고 열이 있을 때는 급속한 신고를 권장하고 있습니다. ​ https://youtu.be/tDJF0cdJWHo

중국에서는 사스와 메르스 사태를 겪으면서 중의학과 서양의학이 함께 호흡기 바이러스 감염 예방과 치료에 협력하고 있으며 좋은 연구 결과도 많이 나왔다. ​ 특히 이번 코로나처럼 중국에서 발생한 사스의 경우 사스 사태의 종결 후 홍콩, 중국 대학 중 의학 연구소가 발표한 ‘한약 처방의 사스 전파 억제 효과 연구’에 따르면 사스를 진료하는 병원 의료진의 한약 복용을 원망하는 의료진과 나머지 의료진의 사스 발병률을 비교한 결과 한약 복용 의료진의 발병률은 못했으나 미복용 의료진은 64명이 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또 사스 감염시 중의약 치료를 적극 시행한 광둥성의 경우 다른 지역보다 훨씬 적은 사망률을 기록했다는 WHO 통계자료도 있다.현재 코로나 사태에서도 메르스나 사스처럼 아직 예방법이나 치료법을 찾지 못해 대증치료를 통해 환자가 치료된다. 이에 따라 중국 당국은 중의 진료 지침을 마련해 한의약 치료를 코로나 치료에 적극 활용하고 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055/0000794532

대한한의사협회에서도 이러한 중국의 치료 경험을 바탕으로 국가적 위기 상황에서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 http://www.docdocdoc.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77576

현재 전 국민은 코로나 19의 확산으로 일상의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마스크 사용, 손을 자주 씻거나 하는 등 생활 습관 개선을 통해서 신속한 사태의 자포자기를 바라며 노력하고 있습니다. 확진자 분들도 국가의 방침에 따라 성실히 격리해 주시고, 자기 동네에 확진자 격리시설이 생겨도 환영해 주는 고마운 지역 주민들도 있습니다. 바이러스 극복을 위한 시민들의 노력에 박수와 성원을 보냅니다. ​ https://www.ncbi.nlm.nih.gov/pubmed/32065348

위 연구는 전염성 호흡기 바이러스 질병 예방을 위해서 사용된 한약재에 관한 연구에서 사스와 신종 플루 예방에 한약이 효과적이라는 결과가 있고 특히 코로나 19의 예방을 위해서 중국이 23개 성에서 한약 프로그램을 시행 중이지만 한약을 통한 예방법이 좋은 치료, 대안이 될 수 있다고 결론짓고 있습니다. ​

>

위 도표가 코로나 19의 예방을 위해서 쓰여진 다빈도 약초 성분입니다. 감초를 제외한 황기, 방풍, 백출이 최빈용 약제로, 이 3가지 약제의 조합이 “구슬 나무야 “라는 처방이라고 한다. 기존 한의학에서도 위기라며 외부 병원체가 인체를 공격하는 것을 막는 기운이 있다고 한다. 이런 위기를 높이고 면역력을 높이는 대표적인 약재와 처방이 황기가 들어간 옥병풍산이라고 한다.

>

그러므로 중국과 일본, 한국에서도, 보중 익기탕, 시프쵸은데보탄 등의 약과 함께 호흡기 질환의 예방과 치료, 면역 강화 때문에 많이 사용되어 왔지만 그만큼 코로나 19의 예방에도 효과적인 것처럼 하프니 마을입니다. 본원에서도 지역감염 예방을 위해 도와드리고, 이러한 시국에 어렵게 내원해주신 환자들이 코로나에 걸리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는 차원에서 옥병풍산에 기타 거풍습, 항염증을 일으키는 약제를 더한 코로나 예방 한약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 물론 옥 뵤은풍의 가감방을 복용해야 코로나 19에 걸리지 않는다고 100프로 확신할 수는 없지만 기존의 연구와 임상 경험에 어울리게 코로나 19및 기타 호흡기 질환 예방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셍각하프니우프니다.

>

추가로 코로나 19사태의 빠른 진 차 서울에 내원하는 환자들도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셔서 한의원에 들어올 때 손을 소독하고 주거나 세탁하고 싶어 부탁하면서 힘든 시기, 어느 쪽도 화이팅입니다.~!​​